| 회사소개 | 코리안저널을 시작페이지로
 
로그인 | 회원가입
클릭 클릭 많이 본 뉴스
  세금 보고 수정 (Amended Ta…
  위클리프 II
  “광야가 싫다고?”
  사탄의 방해 전술
  세제개혁
  CRA “어떠한 융자도 자…
  Bank of Hope에서 유능하고 …
  도넛샵 베이커 또는 매…
  전세계 유명 기타리스트…
  미국 교사 ‘박봉’ … …
Main>News>지역뉴스
달라스 지역뉴스
 
작성일 : 18-01-20 03:03
“경찰관이 권총집에서 총을 꺼내면 자동으로 녹화”
 글쓴이 : 코리안저널
조회 : 242  

“경찰관이 권총집에서 총을 꺼내면 자동으로 녹화”
‘투명성’ 제고 … ‘바디캠’ 도입하는 북텍사스 경찰국 증가

미 전역에서 경찰 과잉진압이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북텍사스 도시 경찰국들이 최신형 바디캠(body cam)을 속속 도입하고 있다고 CBS11뉴스가 최근 보도했다. 유사시 경찰 대응을 영상으로 녹화해 불필요한 논란에 대비하는 한편 경찰 훈련에도 사용하겠다는 목적이다.
현재 북텍사스 지역에서 사용되고 있는 경찰 바디캠은 대부분 경찰관이 직접 녹화버튼을 눌러야 영상이 녹화되는 모델이다. 하지만 최근 들어 유사시에 영상이 자동으로 녹화되는 최신형 바디캠 모델을 도입하는 경찰국이 증가하고 있다고 CBS11뉴스는 전했다.
최신형 바디캠은 경찰관이 전기충격기(테이저건)를 켜거나 순찰차의 사이렌을 켤 경우 자동으로 녹화를 시작한다. 자동 바디캠은 또 순찰차가 추돌사고에 연루됐거나 시속 85마일 이상으로 달리기 시작하면 자동으로 녹화를 시작한다. 경찰관이 권총집에서 총을 꺼내기만 해도 자동으로 녹화가 시작되는 기술도 조만간 출시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CBS11뉴스는 최신형 바디캠을 사용하고 있는 그랜프레리 경찰국을 소개했다. 그랜프레리 시는 북텍사스에서 가장 먼저 경찰관 바디캠을 도입한 도시들 가운데 한 곳이다.
그랜프레리 경찰국의 로니 모리스(Ronnie Morris) 부국장은 “찰나의 순간에 경찰관이 어떻게 대응하느냐에 따라 긍정적 결과를 가져올 수도 있고, 재앙에 가까운 비난을 받을 수 있다”며 날로 증가하는 경찰관 바디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모리스 부국장은 바디캠을 착용할 경우 경찰관이 상황에 대처하는 데 집중할 수 있다며 “범죄의 유형이 다양해지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바디캠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덧붙였다. 모리스 부국장은 그러면서 “유사시 경찰관의 대응이 녹화될 경우 투명성을 보장할 수 있기 때문에 과잉진압에 대한 논란을 잠재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알링턴 경찰국은 올 3월 말까지 600명이 넘는 경찰관 전원에게 바디캠을 착용토록 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현재 알링턴 경찰국에서 바디캠을 착용하고 근무하는 경찰관은 150명 정도다. 알링턴 경찰국이 도입할 예정인 바디캠은 최신형은 아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하게 되거나 유사시에 경찰관이 직접 손으로 바디캠 녹화버튼을 눌러야 한다. 만약 녹화를 못하게 될 경우 경찰관은 사유서를 제출해야 한다.
알링턴 경찰국은 경찰관 전원에게 바디캠을 지급하기로 결정하기 전인 2015년 10월부터 2016년 3월까지 시범적으로 바디캠을 제한적으로 운영했다. 알링턴 경찰국의 윌 존슨(Will Johnson) 국장은 바디캠이 경찰 대응을 향상시키기는 데 필요한 도구인 것은 사실이지만 경찰관들에 의해 행해지는 부당한 행위를 근절하는 ‘만병통치약’은 될 수 없다는 의견을 시의회에 제출한 바 있다.
현재 북텍사스에서 경찰관 바디캠을 사용하고 있는 도시는 달라스, 포트워스, 그랜프레리, 데소토, 벌치스프링스(Balch Springs) 등이다. 플레이노 시의회는 지난해 9월 경찰관 바디캠 도입을 정식으로 승인했고, 플레이노 경찰국은 바디캠 지급을 기다리고 있다.
텍사스 주의회는 지난 2015년 회기에서 주정부가 경찰국에게 바디캠 구입 비용의 일부를 지원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달라스에 지역구를 두고 있는 텍사스 주상원의 로이스 웨스트(Royce West) 의원이 발의했다. 2015년 8월 알링턴 경찰국 훈련병이 비무장 청소년을 총으로 사살한 사건이 발생해 논란이 됐는데, 웨스트 의원은 만약 경찰관이 바디캠을 착용하고 있었다면 당시 상황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됐을 것이라며 현장에서 근무하는 모든 경찰관들이 바디캠을 착용해야 한다는 의견을 피력한 바 있다.
알링턴 경찰국이 600개 넘는 바디캠을 구입하는 데 드는 비용은 220만 달러로, 텍사스 주정부로부터는 22만 5천 달러의 보조금을 받았다. 바디캠 구입비용 외에 바디캠을 운영하고 유지하는 데 필요한 비용만 매년 2백만 달러가 드는 것으로 알려졌다.


 
   
 

    2828 Forest Ln., #2325 Dallas, TX 75234 | E-mail: kjdtx21@yahoo.com | 전화번호 : 972-406-2800 | 등록일자 : 2010년 3월10일 | 발행·편집인 : 김종호
    모든 콘텐츠를 커뮤니티, 카페, 블로그 등에서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by KOREAN JOURNAL N. TEX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