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회사소개 | 코리안저널을 시작페이지로
 
로그인 | 회원가입
클릭 클릭 많이 본 뉴스
  콜라츠 & 도넛 매매
  보기 싫은 코모공
  ‘아이야 우지마라’ 데…
  H마트, “로얄레인에 대…
  테일러샵 매매
  도넛샵 캐쉬어 구인
  가사 도우미 구함
  개인 세제 개혁
  현대음악, 컨추리, 재즈,…
  텍사스 주류 정계 인사 …
Main>Column>세무
달라스 칼럼
Total. 256
이미지    제목/내용 등록일 조회수
[181] 2013년도 세금 환급금 10억불 주인을 기다리고 …
2016년도 소득세 보고 1차 마감일을 이제 4주 남짓 남겨두고 중반을 지나고 있다. 그런데 올해는 작년에 이맘때에 비해 세금 보고 진행이 좀 느리게 진행되고 있…
03-18 8134
[180] 세일즈 텍스
바다건너 고국은 그야말로 첩첩산중에서 갈피를 잡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정치권은 어떤 방향이던 치루어질 대선에 관하여 서로의 입장을 정리 하는 것에 …
03-11 6256
[179] 자녀와 세금 혜택
소득세보고가 한창 시즌 중에 있다. 세금 보고를 함에 있어 소득에 대한 정확한 보고가물론 중요하겠지만, 납세자 입장에서는 세금 공제사항이나 환급대상들…
03-04 6082
[178] 세금 공제
새로운 행정부가 출범했지만 너무도 많은 현안이 산재한 이곳이나 대한민국 최고의 재벌기업 총수를 구속 수감했으나 아직도 국정의 향방이 짙은 안개 속에…
02-25 7261
[177] 세금 환급(Tax Refund)
2016년도 개인 소득세 보고에 대해 IRS에서1/23일부터 접수를 시작한 지 이제 4주가 되어가면서 현재 세금보고가 한창 진행 중이다. 세금 환급을 기대하는 가구들…
02-18 12070
[176] 워런 버핏의 조언
바다 건너고국에서는 대한민국 헌정 사상처음으로 현직대통령에 대한특별검사의 조사가 임박했다고 매체마다 대서특필이 한창이다.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의…
02-11 11073
[175] 2016 개인 소득세율(Tax Bracket)
2016년도 소득세 보고에 대해 지난 주 월요일(1/23)부터 IRS에서E-file 접수를 개시함으로 세금 보고 시즌이 공식적으로 시작되었다. 작년 한 해 동안 벌은 소득에 …
02-03 7321
[174] 납세자의 권리
지난 1월23일부터 2016년도분 세무보고 접수가 본격적으로 시작 되었다. 새로운 트럼프 행정부 아래에서 맞는 세무보고 이지만 이전 오바마 행정부 재임기간인 …
01-28 9673
[173] 2016개인 소득세 보고 1/23일 시작
2016년동안 벌은 소득에 대한 개인 Income Tax 보고가 오는 월요일(1/23) 공식적으로 시작된다. 1/23일 전에는 E-file 접수가 되지 않으며, Paper File로 지금 우편 송부를 …
01-21 10442
[172] IRS로부터 Notice를 받을 경우
IRS직원을 사칭하며 밀린 세금이 있으니, 이를 지금 해결하지 않으면 법적 조치가 바로 취해질 것이니, 당장 카드결제를 요구하는 사기 전화(Scam Phone Call)가 아…
01-07 7342
[171] 2016년을 보내면서
이즈음이면 아쉬운 한해를 보내면서자주 언급하게되는 말로,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거론하곤 한다. 멀리 바다건너 고국이나 이곳 모두 이전에는 접하지 못한 …
12-24 3688
[170] 2016년 연말 세금계획(Year-End Tax Planning)
2016년도 이제12월 달력 한 장만 남았다. 지금이야 말로 2016년도 소득세를 한 푼이라도 절약하기 위해 취해야 할 방안들을 모색하여야 할 때이다. 남은기간 동안…
12-10 1963
[169] 뒤늦은 세무보고
어느덧 2016년도 마지막 달인 12월이 시작 되었다. 새해 시작이 바로 엊그제 같은데 벌써 한 해가 지나는 마지막 종점에 이른 느낌이다. 말도 많고 탈도 많은 한…
12-03 1678
[168] 탈루소득(Unreported Income)과 IRS 감사
2015년 회기년도 (10/1/2014 -9/30/2015) 동안 IRS는 총 2억4,300만(243 million)건의 세금 보고서를 처리하면서 총 3조 3천억 불($3.3 trillion)의 세금을 거두어 들였다. 그리고 …
11-24 1404
[167] 가족적 분위기
바다건너 우리의 고국은 그야말로 파국으로 치닫는 느낌이다. 이제는 정치권에서 누구의 말도 신뢰 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른 것 같다. 몇 해 전 현 야당권 실세…
11-19 1315
 1  2  3  4  5  6  7  8  9  10    
AND OR
    2828 Forest Ln., #2325 Dallas, TX 75234 | E-mail: kjdtx21@yahoo.com | 전화번호 : 972-406-2800 | 등록일자 : 2010년 3월10일 | 발행·편집인 : 김종호
    모든 콘텐츠를 커뮤니티, 카페, 블로그 등에서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by KOREAN JOURNAL N. TEXAS